日 피아니스트 나카무라 유리코 참여 OST 음반, 오늘(29일) 발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OST 음반 '헬로 오에스티 파트 제로. 스프링' 커버 / 사진제공=헬로이엠씨

OST 음반 ‘헬로 오에스티 파트 제로. 스프링’ 커버 / 사진제공=헬로이엠씨

일본 피아니스트 나카무라 유리코와 여러 음악인들이 참여한 OST 음반이 29일 정오 세상에 나온다. 국내 음악감독들이 모여 설립한 헬로이엠씨(HELLO EMC)에서 기획하고 발매하는 <헬로 오에스티 파트 제로. 스프링(HELLO OST Part ZERO. Spring)>이다.

이번 음반에 참여한 이들 중 가장 돋보이는 건 나카무라 유리코다. 출중한 피아노 연주 실력으로 음반의 완성도를 높였다. 그는 1987년 <바람의 겨울>로 데뷔해 2003년 일본에서 선정한 10인의 피아니스트에 이름을 올렸다. 2004년에는 KBS2 드라마 ‘미안하다 사랑한다’의 OST ‘가려진 세월’에도 참여했다.

그와 더불어 드라마 ‘별에 서 온 그대’ ‘김과장’ ‘마녀의 법정’ ‘추리의 여왕’ 등의 OST를 담당한 음악감독 7인과 연주자 4인도 힘을 보탰다. 헬로이엠씨 관계자는 “이번 음반은 한류의 시작인 드라마 ‘겨울연가’의 음악감독 박정원과 드라마 ‘굿닥터’의 최철호 음감독이 일본에서 녹음했다”고 설명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