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훈, 日 토크 콘서트 성황리에 마무리

[텐아시아=유청희 인턴기자]
배우 성훈/사진제공=스탤리온엔터테인먼트

배우 성훈/사진제공=스탤리온엔터테인먼트

배우 성훈이 일본 팬들과 토크 콘서트를 가졌다.

지난 23일 성훈은 일본 고베 국제회관 국제홀에서 열린 ‘2018 한류로 가는 한국 in 고베’에 참석해 토크 콘서트를 열었다. 한국관광공사 주최로  개최된 프로그램에서 한국의 맛과 멋뿐만 아니라 배우 성훈의 색다른 매력까지 알렸다.

토크 콘서트는 ‘인스타그램으로 소개하는 한국’을 주제로 성훈이 직접 한국의 관광지, 명소와 맛집 등을 추천하고 알리는 형식으로 펼쳐졌다. 또 관객들의 질의응답 시간과 그가 직접 촬영한 ‘전체 셀카 타임’도 포함됐다.

지난 해 OCN ‘애타는 로맨스’에서 까칠한 본부장 ‘차진욱’으로 출연했던 그는 이날, 드라마 촬영지였던 강원도 속초를 소개하며 토크 콘서트를 시작했다. 이어 올해 꼭 가고 싶은 휴양지 장소로 전주와 부산을 추천해 일본 팬들의 호기심을 자극했다. 그는 “전주 한옥마을에 볼거리가 많고 인근 맛집도 많아서 관광하기 좋다”며 적극 추천했다.

또한 성훈은 최근 근황과 함께 앞으로의 활동 계획을 공개했다. 2017년 드라마 ‘애타는 로맨스’와 SBS ‘아이돌마스터.KR-꿈을 드림’을 통해 성실히 활동했던 그는 현재 넷플릭스 방영을 앞둔 드라마 ‘마음의 소리-리부트’에서 조석 역으로 촬영 중임을 알렸다.

토크 콘서트 이후 성훈은 “이번 기회에 일본 팬들과 가까이서 소통할 수 있어서 반가웠고 한국이 지니고 있는 다양한 매력도 소개할 기회가 돼서 좋았다”며 소감을 밝혔다.

유청희 인턴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