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유미, 경찰복 벗고 사랑스러운 매력 ‘뿜뿜’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정유미 화보 비하인드/ 사진제공=매니지먼트 숲

정유미 화보 비하인드/ 사진제공=매니지먼트 숲

배우 정유미가 경찰 제복을 벗고 사랑스러운 매력을 뽐냈다.

정유미는 최근 공개된 패션 매거진 ‘마리끌레르’ 화보에서 tvN ‘라이브(Live)’의 주연배우들과 찰떡같은 케미를 선보였다. 29일 매니지먼트 숲은 정유미의 화보 촬영 모습이 담긴 비하인드 컷을 공개했다.

사진 속 정유미는 꽃무늬 드레스부터 독특한 소재의 화이트 드레스까지 봄 분위기가 물씬 풍기는 의상으로 다양한 매력을 선보였다. 캐릭터를 위해 변신한 단발머리는 정유미의 우아함과 러블리함을 동시에 담아냈다.

촬영 중에는 강렬한 눈빛과 표정으로 시크한 분위기를 자아냈고 대기실 안에서는 손으로 하트를 그리는 등 사랑스러운 모습을 보였다. 정유미는 오랜만에 화보 촬영현장에서 경찰 복이 아닌 드레스로 매력을 발산했다. 드레스와 슈트를 입은 배우들의 모습을 보며 어색해하면서도 시종 즐겁게 촬영을 이어 나갔다.

정유미는 ‘라이브(Live)’에서 신입경찰 한정오 역을 맡았다. 어느 것 하나 뜻대로 되지 않는 현실에 좌절하는 사회초년생의 모습을 리얼하게 소화해내며 공감을 이끌고 있다. ‘라이브(Live)’는 매주 토, 일요일 오후 9시에 방송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