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구라X설민석X이시영, ‘선을 넘는 녀석들’이 온다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MBC '선을 넘는 녀석들' 방송화면

사진=MBC ‘선을 넘는 녀석들’ 예고 화면

전 세계 국경을 넘어보는 탐사예능 MBC ‘선을 넘는 녀석들’이 오는 30일에 처음 선을 보인다.

‘선을 넘는 녀석들’은 국경을 접한 두 나라의 닮은 듯 다른 역사와 문화, 예술을 직접 두 발로 경험하며 비교하는 프로그램. 현지에서만 느낄 수 있는 일상생활 모습부터 고유한 역사까지 탈탈 털어보는 신개념 세계 탐사예능이다.

걸어 다니는 잡학사전 ‘내셔널지오구라픽’ 김구라와 대한민국 역사 강의 No.1 ‘역사의 신(神)’ 설민석이 출연해 팽팽한 지식 대결은 물론 반 백 살 동갑내기의 캐미를 선보일 예정이다. 여기에 권투로 다져진 강철 체력과 걸크러시 매력을 뽐내는 배우 이시영이 합류해 출산 후 안방을 처음 찾는다. 특히 이시영은 과거 수능 사회탐구 영역 만점은 물론, 역사학자를 꿈꿨던 남다른 면모를 뽐내 촬영 내내 김구라, 설민석을 바짝 긴장시켰다.

방송을 앞두고 김구라×설민석×이시영 등 출연진의 캐리커처가 돋보이는 공식 포스터와 예고 영상도 공개했다. 공개된 예고 영상에서는 아웅다웅 형․동생을 다투는 설민석과 김구라의 팽팽한 입담을 한방에 제압하는 이시영의 모습이 담겨 있어 방송에 대한 기대감을 한층 상승시키고 있다.

총 16부작 시즌제 예능으로 선보이는 ‘선을 넘는 녀석들’은 멕시코와 미국의 국경선 이야기로 오는 30일 오후 9시 50분 첫 방송을 내보낸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