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워도 사랑해’ 이성열, 표예진 포옹 “사람 만들어 준 것 감사”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 사진=KBS1 '미워도 사랑해' 방송화면 캡처

/ 사진=KBS1 ‘미워도 사랑해’ 방송화면 캡처

KBS1 저녁 일일 드라마 ‘미워도 사랑해’에서 이성열이 표예진을 와락 끌어안으며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28일 방송된 ‘미워도 사랑해’에서는 홍석표(이성열)이 길은조(표예진)을 포옹하며 “고마워요. 뭐라고 표현할 말이 없네”라고 말했다.

홍석표는 이어 길은조에게 “나 사람 만들어준 것 고맙다고요. 오늘 정인우 씨 공개 사과하고 나서 나하고 풀어야 할 말이 있어요”라고 덧붙였다.

그것이 무엇이냐는 길은조에 질문에 홍석표는 들어가라는 말로 답을 대신했다. 길은조는 홍석표에게 “지켜볼 거에요”라며 장난쳤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