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형의 집’ 박하나, 새 직장 동료들 홀대에 “낙하산은 틀렸네요”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 사진=KBS2 '인형의 집' 방송화면 캡처

/ 사진=KBS2 ‘인형의 집’ 방송화면 캡처

KBS2 저녁 일일드라마 ‘인형의 집’에서 박하나가 새로 들어간 직장 동료들의 홀대에 당당하면서도 친근하게 다가갔다.

28일 방송된 ‘인형의 집’에서는 홍세연(박하나)이 “낙하산 홍세연”이라고 말하는 새 직장 동료들에게 “낙하산은 틀렸네요”라고 정정했다.

홍세연은 이어 가장 까칠하게 구는 동료에게 잘 지내보자고 했으나 동료는 거절했다.

홍세연은 그 동료와 계속 부딪히게 됐다. 감춰진 상자 안에서 무언가를 꺼내는 미션이 주어졌을 때 홍세연이 분위기 전환을 위해 장난을 쳤지만 타박만 받을 뿐이었다.

또 홍세연이 상자에서 좋은 원단을 꺼냈음에도 동료가 나서서 갈등을 빚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