솔리드, 오늘(28일) <내일의 기억〉 라이브 공개

[텐아시아=정태건 인턴기자]
사진제공=Mnet 'COMEBACK SOLID

사진제공=Mnet ‘COMEBACK SOLID Into the Light’

그룹 솔리드의 컴백 과정이 모두 공개된다. 28일 11시 방송되는 Mnet 다큐멘터리 ‘COMEBACK SOLID Into the Light’를 통해서다.

이날 ‘COMEBACK SOLID Into the Light’에는 신곡 <Into the light>의 탄생 과정, 타이틀 곡 선정 과정, 앨범 재킷 촬영 등 21년 만에 컴백하는 솔리드의 준비 과정이 그려진다.

또한 새 앨범의 수록곡 <내일의 기억> 라이브도 방송 최초로 공개된다. 음악평론가 임진모, 가수 박정현, 작사가 김이나 등 다수의 가요 관계자들이 동료이자 전문가로서 솔리드 새 앨범에 대한 솔직한 감상을 전하고 코코 리(Coco Lee), 바네스 우(Vanness Wu) 등 아시아 유명 스타들의 응원 메시지 역시 확인할 수 있다.

이 밖에도 새 앨범 준비에 긴장한 솔리드를 놀래킬 깜짝 손님의 등장까지 예고돼 있다.

방송을 앞두고 멤버 정재윤은 “다시 아티스트로 무대에 서는 것이 실감나지 않는다”고 말하고, 이준은 “새 앨범을 통해 ‘아! 이게 솔리드구나!’라는 감동이 전해지길 원한다”고 밝혔다. 계속 활동을 이어온 김조한 역시 “다시 신인이 된 기분”이라고 덧붙였다.

정태건 인턴기자 biggu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