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인드유, 멘토로 변신… 청춘 콘서트 4월 28일 개최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듀오 마인드유 청춘 콘서트 포스터. / 사진제공=스타쉽엔터테인먼트

듀오 마인드유 청춘 콘서트 포스터. / 사진제공=스타쉽엔터테인먼트

듀오 마인드유가 오는 4월 28일 전주대학교 대강당에서 청춘 콘서트 ‘어떤 이야기를 들려드릴까요? EP. 6’를 개최한다.

28일 마인드유 소속사에 따르면 이번 공연은 청춘을 위해 마련됐다. 청춘 멘토로 나선 마인드유가 청춘 관객들과 감정과 이야기를 공유하는 쌍방향 공연으로 꾸며진다. 또 마인드유 특유의 감미롭고 진솔한 음악이 청춘들에게 따뜻한 위로를 전할 전망이다. 앞서 이 공연 시리즈에 멜로망스, 폴킴, 윤딴딴, 스탠딩에그, 치즈, 소란 등이 출연했다.

2013년 10월 어쿠루브라로 데뷔한 고닥과 재희는 <하고 싶은 말> <잡지 않았어> <그게 뭐라고> 등으로 인기를 얻었다. 지난해 4월 전(前) 소속사와 상표권을 두고 갈등을 빚었다. 이에 마인드유로 팀명을 변경한 후 <좋아했나봐(FEAT. 매드클라운)> <사랑해줘요> <만약에(IF)> 등을 내놓고 재도약에 나섰다.

마인드유의 ‘어떤 이야기를 들려드릴까요? EP. 6’는 멜론 티켓에서 예매할 수 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