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대한 유혹자’ 이재균, 박수영 두고 우도환과 기싸움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사진=MBC '위대한 유혹자' 방송화면.

/사진=MBC ‘위대한 유혹자’ 방송화면.

이재균이 박수영(레드벨벳 조이)을 두고 우도환과 기싸움을 벌였다. MBC 월화 드라마 ‘위대한 유혹자’에서다.

28일 방송된 ‘위대한 유혹자’에서 기영(이재균)은 태희(박수영)에게 로펌에서의 아르바이트를 제안했다. 그러나 시현(우도환)은 태희가 아르바이트에 흥미를 보이자 불만을 표했다.  태희는 “빠져 달라”고 선을 그었다.

무안해 하던 시현에게 기영이 불씨를 던졌다. 그는 시현에게 수지(문가영)의 안부를 물어보며 “오빠한테 여동생 안부를 묻는 게 이상한가” 라고 했다. 시현의 민감한 가정사를 언급하며 자존심을 건드린 것. 이에 시현은 “수지 감정을 단순히 ‘삐졌다’라고 비하하는 건 좀 아니지 않나”라고 응수했다.

두 사람의 신경전은 태희가 기영의 제안을 받아들이며 그의 승리로 끝난 듯 했다. 그러나 태희는 아르바이트 면접인 줄 알고 갔던 자리에서 기영에게 단호한 태도를 보였다. 기영은 태희를 보내야 했다.

결혼할 상대인 혜정(오하늬)을 두고도 태희에 대한 마음을 정리하지 못하는 기영과 사랑 게임의 대상에서 어느새 진짜 썸녀로 태희를 바라보기 시작한 시현. 태희를 둘러 싼 삼각관계가 예고돼 향후 전개에 대한 흥미를 높이고 있다.

‘위대한 유혹자’는 매주 월, 화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