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타는 청춘’, 송은이X김국진 활약에 시청률 동시간대 1위

[텐아시아=정태건 인턴기자]
사진제공=SBS '불타는 청춘'

사진제공=SBS ‘불타는 청춘’

SBS ‘불타는 청춘’이 개그맨 김국진과 송은이의 활약에 힘입어 동시간대 시청률 1위를 달성했다.

28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27일 방송한 ‘불타는 청춘’은 1부 7.3%(이하 수도권 가구시청률 기준), 2부 7.4%로 동시간대 1위를 차지했다. 같은 시간에 방송한 MBC ‘PD수첩’은 4.0%, KBS2 ‘하룻밤만 재워줘’는 3.6%,  JTBC ‘뭉쳐야뜬다’는 4.1%를 기록해 ‘불타는 청춘’이 여지없이 화요일 밤을 평정했다.

27일 방송에서는 장작용 통나무로 수제 볼링공을 완성한 김국진의 장인 정신이 빛을 발했다. 지난 주 새 친구로 합류한 송은이는 잘하는 운동으로 볼링을 꼽았다. 이에 김국진은 송은이를 위해 무려 6시간의 톱질 끝에 수제 볼링공을 만들어냈다. 시장을 다녀온 송은이 일행은 공을 보며 “말도 안돼”“세상 어디에도 없는 볼링공”이라며 감탄했다. 볼링공을 시험해 본 송은이는 김국진에게 무릎을 꿇고 “리스펙트”를 외쳤다. 이 장면은 이날 8.5%의 최고 시청률을 기록했다.

또한 김국진은 저녁 식사 중 송은이에게 “어떤 스타일을 좋아하냐”고 물었다. 이에 함께 출연한 박재홍을 의식한듯 “듬직한 사람을 좋아한다”며 “비주얼은 박선수가 듬직하다”고 밝혔다. 이어 “마지막 연애는 언제이냐”고 묻자 송은이는“20세기였던 것 같다”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불타는 청춘’은 오는 4월 3일 오후 11시 10분 방송된다.

정태건 인턴기자 biggu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