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강현, 연극 ‘임대 아파트’ 주인공 낙점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배우 김강현 / 사진제공=솔트엔터테인먼트

배우 김강현 / 사진제공=솔트엔터테인먼트

배우 김강현이 연극 ‘임대 아파트’의 남자 주인공으로 낙점됐다.

28일 김강현의 소속사 솔트 엔터테인먼트는 “김강현이 ‘극단 웃어’의 신작 연극 ‘임대 아파트’의 주인공으로 출연한다”고 밝혔다.

‘임대 아파트’는 임대 아파트를 배경으로 세 커플의 사랑 이야기와 꿈을 따뜻한 시선으로 풀어낸  로맨스 극이다.

극 중 김강현은 각박한 현실 속에서 영화감독을 꿈꾸는 지망생 ‘홍재생’ 역을 맡았다.

김강현은 “오랜만에 김한길 스승님의 작품을 제자인 김진욱 연출과 함께 연극 ‘임대 아파트’를 올리게 됐다. 2년 반 만에 서게 된 무대와 곧 만나 뵐 관객들 생각에 설렘과 떨림이 공존하는 묘한 기분”이라고 말했다.

2000년 연극 ‘총각파티’로 데뷔한 김강현은 연극 ‘춘천 거기’‘도둑맞은 책’‘괜찮냐’ 등에 출연한 배우다. 그는 JTBC 드라마 ‘그냥 사랑하는 사이’, KBS 2TV ‘김과장’, SBS ‘별에서 온 그대’, 영화 ‘부라더’‘청년경찰’’슬로우 비디오’ 등 다수의 작품에 출연했다.

‘임대 아파트’는 오는 4월 13일부터 5월 13일까지 대학로 드림시어터에서 공연될 예정이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