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강산에, 다음달 평양공연 합류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가수 강산에 /

사진=가수 강산에 /

다음달 개최 예정인 우리 예술단의 평양 공연에 가수 강산에가 참여한다.

문화체육관광부는 27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우리 예술단의 평양공연에 기존 발표된 출연자들 외에도 강산에가 새롭게 합류할 예정이다. 아울러 피아니스트 김광민도 동참한다”고 밝혔다.

이로써 우리 예술단과 태권도 시범단을 포함해 총 190여 명이 공연을 펼치며, 남북 예술단의 합동 공연은 녹화 방송된다. 대중가수로는 조용필, 이선희, 최진희, 윤도현, 백지영, 정인, 서현, 알리, 레드벨벳 등이 출연하기로 했다.

우리 예술단은 오는 31일부터 3일까지 평양에 머무르면서 2회 공연을 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