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팽이 호텔’ 김민정, 친근한 호텔리어로 大활약

[텐아시아=정태건 인턴기자]
배우 김민정/사진제공=올리브 '달팽이호텔'

배우 김민정/사진제공=올리브 ‘달팽이호텔’

배우 김민정이 호텔리어로 활약하며 자신의 매력을 발산한다. 오는 31일 방송되는  OLIVE ‘달팽이 호텔’ 을 통해서다.

김민정은 최근 녹화에서 가수 성시경에게 ‘스크램블 에그’ 비법을 전수받은 데 이어  ‘오믈렛 라이스’를 배우기 위해 이원일 셰프를 찾아갔다.

이원일 셰프가 “꽃 모양의 오믈렛 라이스를 만들어야 한다”고 하자 당황하다가도 처음이라고는 믿기지 않는 실력으로 ‘꽃 모양 오믈렛’ 만들기에 성공했다.

특히 촬영 당일에는 달걀을 4판이나 사용하며 연습했고 드라마 촬영으로 바쁜 스케줄에도 요리를 놓지 않았다.

또한 김민정은 3기 손님들이 체크인하기 전에 침대보를 산뜻한 색상으로 바꾸며 봄맞이 인테리어에 신경 썼고, 방 안에 피톤치드 방향제를 뿌리는 등 객실을 점검했다. 이를 본 총지배인 이경규는 “일손이 착착 맞는다”며 칭찬했다.

뿐만 아니라 김민정은 이번 여행에서 일할 땐 일하고 놀 땐 노는 ‘반전 매력’을 선보였다. 이튿날 열린 ‘달팽이 음악회’에서 손님들의 공연을 본 김민정은 예상치 못한 노래와 함께 파격적인 춤까지 선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달팽이 호텔’ 은 오는 31일 오후 12시 OLIVE와  tvN에서 동시 방송된다.

정태건 인턴기자 biggu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