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효리, 제주 4·3 희생자 추념식 참석…내레이션 맡는다

[텐아시아=이은호 기자]
이효리,기자간담회

가수 이효리 / 사진=이승현 기자 lsh87@

가수 이효리가 제주 4·3 희생자 추념식에 참석한다.

제주특별자치도청 관계자는 27일 텐아시아에 “이효리가 오는 4월 3일 제주 4·3 평화공원에서 열리는 제70주년 4·3 희생자 추념식에서 내레이션을 맡는다”고 밝혔다. 앞서 이효리가 이 행사의 사회를 맡는다는 소식이 있었으나 이 관계자는 “사회가 아닌 영상 내레이션”이라고 정정했다.

이효리는 지난 25일 제주도에서 진행된 ‘김제동의 토크콘서트 노브레이크 시즌8’에서 행사 참여 소식을 미리 귀띔했다. 그는 “제주도에 살면서 민박(JTBC ‘효리네 민박’)도 하고 도움을 받았다. 내가 제주에서 할 수 있는 일을 하고 싶어서 하게 됐다”고 말한 것으로 전해진다.

이효리는 2013년 가수 이상순과 결혼한 뒤 제주도에 정착했다. 현재 예능 프로그램 ‘효리네 민박2’를 통해 제주도에서 일상을 보여주고 있다.

이은호 기자 wild37@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