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하룡, 데뷔 40주년 기념 디너쇼 개최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 사진제공=웰스엔터테인먼트

/ 사진제공=웰스엔터테인먼트

코미디언 임하룡이 데뷔 40주년을 맞아 오는 5월 어버이날에 특별한 선물을 준비했다.

임하룡은 오는 5월 7일과 8일 오후 7시 어버이날을 맞이해 디너쇼를 연다.

‘개그계의 대부’로 불리는 임하룡은 1978년 데뷔해 ‘추억의 책가방’, ’귀곡산장’, ‘도시의 천사들’ 등 수 많은 개그 코너로 코미디계의 큰 획을 그었다. 또 영화 ‘웰컴 투 동막골, ‘원탁의 천사’, ‘이웃사람’, ‘맨발의 기봉이’ 등에 출연하며 연기력을 입증 받는 등 만능엔터테이너의 모습으로 많은 사랑을 받아왔다.

임하룡은 디너쇼에서 특유의 재치 넘치는 입담을 자랑하며 7080세대에게 추억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된다.

임하룡의 코미디 대표작 중 걸작만 엄선하여 무대에 선보일 예정이며, 최근 발매한 노래 ‘나는야 젊은 오빠’를 비롯하여 평소 임하룡이 즐겨 부르는 가요, 팝송 등 다채로운 무대를 선물할 예정이다.

임하룡 데뷔 40주년 코미디 디너쇼 예매는 인터파크를 통해 가능하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