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룻밤만 재워줘’ 이상민X조재윤 수트 차림으로 런던 활보…’킹스맨’ 놀이

[텐아시아=유청희 인턴기자]
사진제공=KBS2 '하룻밤만 재워줘'

사진제공=KBS2 ‘하룻밤만 재워줘’

KBS2 ‘하룻밤만 재워줘’의 이상민과 조재윤이 수트 차림으로 영국을 활보한다.

오늘(27일) 오후 방송되는’하룻밤만 재워줘’ 영국편 첫번째 이야기에서는 이상민, 조재윤이 런던의 중심에서 특별한 ‘하룻밤’을 선사할 현지인 친구를 찾아 나선다.

공개된 사진 속 이상민과 조재윤은 영화 ‘킹스맨’을 연상시키는 수트 차림이라 눈길을 끈다.

최근 녹화에서 두 사람은 신사적인 차림새와 정중한 매너로 영국인들의 마음을 사로잡겠다는 계획으로 나섰다. 두 사람은 영화 속에서 등장한 런던의 상징 검정 택시(블랙캡)를 타고 세계의 관광객들이 모두 모이는 버킹엄 궁전으로 향했다.

이들은 한국에 비해 3배나 비싼 택시비에 놀랐다. 또 근위병 교대식이 끝난 버킹엄 궁전 앞은 한산했고 그마저도 런던에 거주하는 영국인이 아닌 해외 관광객이 대부분이었다.

결국 이상민과 조재윤은 궁전 밖으로 나와 공원으로 향했다. 자전거나 조깅 등 나들이를 나온 사람들 중에는 현지인들이 많을 것이라는 이상민의 의견 때문이었다.

두 사람은 공원의 와플가게에서 허기를 채우던 중 누군가와 마주쳤고, 그들은 한국과 특별한 인연이 있다고 밝혔다.

이상민과 조재윤이 첫 날부터 런던에서의 ‘하룻밤’ 미션에 성공할 수 있을지 궁금증이 모아진다. 이날 오후 11시 10분 방송된다.

유청희 인턴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