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와이키키’ 강홍석, ‘지금 이 순간’ 열창…’존재감 과시’

[텐아시아=유청희 인턴기자]
사진=JTBC ‘으라차차 와이키키’ 방송 캡처

사진=JTBC ‘으라차차 와이키키’ 방송 캡처

뮤지컬 배우 강홍석이 JTBC ‘으라차차 와이키키’에 특별출연해 존재감을 뽐냈다.

어제(26일) 방송된 JTBC 월화드라마 ‘으라차차 와이키키’ 13회에서 강혹석은 뮤지컬 배우 홍석으로 특별출연하며 존재감을 알렸다. 짧은 분량에도 임팩트 있는 열연으로 독보적인 존재감을 발산한 것.

이날 홍석(강홍석)은 서진(고원희)의 ‘남자친구 대행’을 하기 위해 빨간 코트를 입고 등장해 동구(김정현 )와 대면했다. 의심스러워하는 동구에게 자신이 서진의 남자친구가 맞다며 과장된 제스처와 뮤지컬 톤의 발성으로 당당하게 자신을 소개했다.

또한 “지금 이 순간 내 모든 걸 내 육신마저 내 영혼마저 던지리라 바치리라 애타게 찾던 내 운명 강서진 위해”라며 뮤지컬 곡까지 선보이며 동구를 당황케 만들었다.

결국 동구는 홍석이 이상하긴 하지만 서진이 준기(이이경)와 사귀는 것보다 다행이라며 홍석의 존재를 인정하는 듯 했다.

이처럼 강홍석은 뮤지컬 배우답게 풍부한 표현력을 바탕으로 몸 사리지 않는 연기를 펼치며 안방극장에 웃음을 선사했다.

‘으라차차 와이키키’ 14회는 오늘 오후 11시 방송된다.

유청희 인턴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