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리 ‘이리와 안아줘’ 출연 확정…장기용과 호흡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최리 '이리와 안아줘' 출연/ 사진제공=UL엔터테인먼트, 레진엔터테인먼트

최리 ‘이리와 안아줘’ 출연/ 사진제공=UL엔터테인먼트, 레진엔터테인먼트

배우 최리가 MBC 새 수목드라마 ‘이리와 안아줘’ 출연을 확정했다.

‘이리와 안아줘’는 한 살인사건으로 인해 엇갈린 삶을 살게 된 남녀의 기구한 운명을 그린 작품으로 불완전한 관계 속에서 희망을 찾아가는 사람들의 이야기다. 두 남녀 주인공의 설레는 로맨스는 물론, 불가항력적인 사건들 속에서도 살아남아 삶에 최선을 다하는 이들의 얘기를 담는다.

최리는 극 중 주인공 채도진(장기용 분)과 그의 형 윤현무(김경남 분)의 의붓동생 소진 역을 맡았다. 소진은 발랄하고 귀여운데다 걸쭉한 사투리를 구사하는 반전 매력의 소유자다. 인물간에 얽히고설킨 인연 가운데 소진만은 오빠들의 사랑을 받는 존재다.

영화와 드라마를 넘나들며 종횡무진 활약하고 있는 최리는 영화 ‘그것만이 내 세상’에서 사랑스러운 여고생 수정 역을 맡아 좋은 반응을 얻었다. 영화 ‘귀향’으로 데뷔해 많은 주목을 받았고 이후 드라마 ‘도깨비’, ‘마녀의 법정’ 등에 출연해 색다른 모습을 보이며 확실한 눈도장을 찍었다. 다방면에서 라이징 스타로 꼽히고 있는 만큼 이번 작품에서도 남다른 모습을 보여줄 것으로 기대된다.

‘이리와 안아줘’는 ‘손 꼭 잡고, 지는 석양을 바라보자’ 후속으로 오는 5월 중순 처음 방송될 예정이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