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예 이지운X김예은, 이룰이엔티와 전속계약 체결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신예 김예은, 이지운 / 사진제공=이룰이엔티

신예 김예은, 이지운 / 사진제공=이룰이엔티

신인배우 이지운과 김예은이 이룰이엔티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2003년 연극 ‘위험한 동거’로 데뷔한 이지운은 드라마 ‘귀신을 보는 형사 처용’, ‘뱀파이어 검사 시즌2’, ‘신현모양처’, 영화 ‘CCTV’, ‘차이나블루’, 연극 ‘오드커플’, ‘머쉬멜로우’, 뮤지컬 ‘강치대왕의 쿠키상자’ 등 다양한 영역에서 연기력을 다져온 신예이다.

이지운은 부드러움과 강한 남성미를 동시에 가진 매력의 소유자로 다양한 캐릭터를 소화할 수 있는 배우로 성장할 것으로 기대된다.

김예은은 2013년 영화 ‘가시’를 시작으로 드라마 ‘도도하라’, ‘돌아온 황금복’, ‘크로스’ 등 다수의 광고와 뮤직비디오에 출연하며 필모그래피를 쌓았다. 2015년 드라마 ‘돌아온 황금복’에서 신인답지 않은 당찬 연기력으로 강렬한 인상을 남겨 호평받았다.

이룰이엔티 이건민 대표는 “향후 드라마와 영화 외에도 다양한 영역에서 자신만의 색을 가진 배우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