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뷔’ 르씨엘, 첫 싱글 ‘Sweetune’ 26일 공개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르씨엘 / 사진제공=반뎀타이거

르씨엘 / 사진제공=반뎀타이거

듀오 밴드 르씨엘이 데뷔곡을 발표했다.

르씨엘의 첫 번째 디지털 싱글 ‘스윗튠(Sweetune)’이 26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전격 공개됐다.

‘Sweetune’은 ‘Sweet(달콤한)’과 ‘tune(선율)’을 합친 단어로 록과 EDM 장르가 결합된 곡이다. 앨범에는 1980년대 유로 팝 시장과 국내 팝 팬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았던 가제보(Gazebo)의 ‘아이 라이크 쇼팽(I like chopin)’의 메인 테마 음악을 샘플링해 편곡한 버전도 수록됐다.

르씨엘은 앞서 뮤직비디오 티저에 배우 장동건이 등장해 화제를 모았다.

르씨엘은 앞으로 각종 활동을 통해 대중을 만날 예정이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