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신애, 단발로 변신…“꽃이 피는 날이 올 것 같아”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서신애./사진=서신애 인스타그램

서신애./사진=서신애 인스타그램

배우 서신애가 긴 머리카락을 짧게 짤랐다.

서신애는 2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곧 꽃이 피는 날이 올 것 같아”라는 글과 함께 두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서 서신애는 단발로 변신한 모습이다. 체크무늬의 재킷과 귀걸이로 포인트를 줘 스타일리시한 매력을 뽐내고 있다.

서신애는 지난해 부산국제영화제 레드카펫에서 파격적인 드레스를 입어 화제를 모았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