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가 남이가’ 박나래, 요리비법 大공개…황교익도 ‘깜짝’

[텐아시아=유청희 인턴기자]
tvN '우리가 남이가'의 박나래/사진제공=CJ E&M

tvN ‘우리가 남이가’의 박나래/사진제공=CJ E&M

tvN ‘우리가 남이가’에서 개그맨 박나래가 도시락 만들기에 나선다.

tvN ‘우리가 남이가’는 매회 게스트가 그동안 다가가고 싶었던 상대방에게 도시락을 전달해 마음을 전하는 소통 장려 프로그램이다. 이 과정에서 게스트는 상대방에게 전해줄 도시락을 손수 만들게 된다.

오늘(26일) 오후 8시 10분부터 방송되는 ‘우리가 남이가’에서는 평소 뛰어난 요리 실력으로 유명한 박나래가 등장한다. 묵은지, 꼬막, 장어, 아롱사태 등 다양한 재료를 들고 부엌을 찾은 그는 아껴둔 요리 실력을 발휘한다.

특히 묵은지찜을 만들며 비장의 재료를 꺼내 맛 칼럼니스트 황교익을 놀라게 만들었다고 한다. 경험에서 우러나오는 박나래만의 요리 비법이 펼쳐지며 시청자들의 이목을 사로잡을 전망이다.

박나래가 도시락을 전하고 싶은 사람에 대해서도 궁금증이 커지고 있다. 최근 녹화에서 박나래는 “긴 무명 시절, 그분으로부터 정말 많은 도움을 받았다. 보답했어야 했는데 하지 못했다”며 “저한테 정말 선생님과도 같은 분”이라고 밝혀 기대감을 높였다.

유청희 인턴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