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할머니네 똥강아지’ 김국진♥강수지 “결혼 날짜, 아직 정해지지 않았다”

[텐아시아=이은호 기자]
강수지,김국진,할머니네똥강아지

강수지, 김국진이 26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동 MBC에서 열린 MBC 예능 ‘할머니네 똥강아지’ 기자간담회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방송인 김국진과 강수지가 “결혼날짜는 아직 정해지지 않았다”고 말했다. 26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동 MBC 신사옥에서 열린 ‘할머니네 똥강아지’ 제작발표회에서다.

이날 김국진은 강수지와 결혼날짜를 묻는 취재진에게 “아직 날짜를 정하진 않았다. 좋은 날을 받으려고 한다. 지금은 날짜를 몇 개 받아서 뽑으려고 하고 있다”고 귀띔했다. 두 사람은 오는 5월 결혼을 약속한 상태다.

서로에 대한 애정도 확인할 수 있었다. 김국진은 MC로 호흡을 맞추게 된 강수지에 대해 “강수지의 맛깔난 표현이 좋았다. 진행자로서도 나쁘지 않겠다고 생각했다”며 “다른 사람보다도 나와 하는 게 편하지 않을까”고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안겼다.

함께 자리한 배우 김영옥은 “서로에게 콩깍지가 씌웠다”며 “5월 안에만 하면 된다. 5월의 여왕님을 모셔가게 됐다”고 두 사람을 축복했다.

‘할머니네 똥강아지’는 할머니와 손주가 함께 시간을 보내며 서로를 알아가는 모습을 담는다. 방송인 김국진·강수지·양세형·장영란이 진행을 맡고 배우 김영옥·남능미와 손주, 아역배우 이로운과 할머니가 출연한다.

오는 29일과 4월 5일 오후 8시 55분에 각각 1부와 2부가 방송된다.

이은호 기자 wild37@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