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망’ 백퍼센트 민우, 얼짱 출신 배우서 아이돌까지 ‘다재다능’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그룹 백퍼센트 서민우/사진=조준원 기자 wizard333@

그룹 백퍼센트 서민우/사진=조준원 기자 wizard333@

그룹 백퍼센트의 멤버 민우가 지난 25일 세상을 떠났다. 향년 33세.

소속사 티오피미디어는 “3월25일 소속 아티스트인 백퍼센트 멤버 서민우군이 우리 곁을 떠났다”고 26일 밝혔다. 소속사 관계자는 “고인은 서울 강남 자택에서 심정지 상태로 발견 119구급대가 출동하였으나 사망판정을 받았다”고 말했다.

1985년생 민우는 대구 얼짱 출신이다. 2006년 드라마 ‘반올림 시즌3’ 주연으로 발탁돼 연예계에 발을 들였다. 이후 영화 ‘특별시 사람들’, SBS 드라마 ‘왕과 나’ 등에 출연했다. 2012년 민우는 남성 아이돌 그룹 백퍼센트로 데뷔하며 가요계로 활동 영역을 넓혔다.

2012년 9월 타이틀곡 ‘나쁜놈’으로 데뷔한 백퍼센트는 ‘니가 예쁘다’ ‘나 같은 놈’ ‘원트 유 백’ ‘심장이 뛴다’ ‘지독하게’ ‘어디 있니’ 등 다수의 곡을 발표했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