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라이머리, 4월 3일 새로운 뮤즈와 컴백

[텐아시아=정태건 인턴기자]
프라이머리 커버 이미지 /사진제공 =아메바컬쳐

프라이머리 커버 이미지 /사진제공 =아메바컬쳐

프로듀서 프라이머리(Primary)가 새로운 뮤즈와 함께 7개월 여 만에 돌아온다.

소속사 아메바컬쳐는 26일 “프라이머리가 오는 4월 3일 새 프로듀싱 프로젝트 앨범 <Do worry Be happy>를 발매한다”고 밝히며 공식 SNS를 통해 새 앨범의 커버 이미지를 공개했다.

<Do worry Be happy>는 프라이머리가 지난해 8월 발매한 EP앨범 <POP> 이후 약 7개월 만에 발표하는 신보로 신예 여성 솔로 뮤지션 안다(ANDA)와 협업한 새로운 프로젝트 앨범이다.

소속사는 “안다는 프라이머리가 프로듀싱하는 첫 여성 뮤지션이다. 이번 앨범에는 안다외에도 새로운 아티스트들이 대거 참여해 감각적인 앨범이 완성됐다”고 전했다.

<Do worry Be happy>는 오는 4월 3일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발매된다.

정태건 인턴기자 biggu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