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티’ 고준 “케빈 리, 사랑해줘서 감사…너무나 행복했다”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배우 고준./사진제공=비에스컴퍼니

배우 고준./사진제공=비에스컴퍼니

지난 24일 종영한 JTBC 금토드라마 ‘미스티’(극본 제인, 연출 모완일)에서 케빈 리 역을 맡은 고준은 “드라마를 사랑해준 시청자 여러분 덕분에 너무나 행복했다”고 말했다.

고준은 소속사 비에스컴퍼니를 통해 “이 마음을 말로 다 전할 수는 없겠지만 진심으로 감사 드린다”고 했다. 이어 “함께한 모든 배우에게도 감사의 말씀을 전하고 싶다”며 “케빈 리를 멋지게 잘 만들어주신 모든 스태프 여러분 덕분에 제가 많은 사랑을 받을 수 있었다”고 말했다.

또 고준은 “앞으로 더 좋은 연기, 더욱 다양한 캐릭터로 찾아뵙겠다”고 덧붙였다.

이번 작품에서 고준은 일탈의 경계에 선 남자 케빈 리(이재영 역)을 맡아 시청자들에게 호평을 받았다. 또한 김남주, 전혜진, 진기주 세 여자의 사랑을 받는 마성의 캐릭터로 더욱 높은 관심을 모으기도 했다.

고준은 오는 4월과 5월, 영화 ‘바람바람바람’과 ‘변산’으로 스크린 컴백을 예고했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