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 꼭 잡고’ 한혜진, 보고만 있어도 눈물샘 자극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MBC ‘손 꼭 잡고, 지는 석양을 바라보자’

/사진=MBC ‘손 꼭 잡고, 지는 석양을 바라보자’

MBC 수목드라마 ‘손 꼭 잡고, 지는 석양을 바라보자’(극본 정하연, 연출 정지인 김성용, 이하 ‘손 꼭 잡고’) 한혜진의 처절한 오열이 포착됐다.

‘손 꼭 잡고’ 측은 26일 한혜진(남현주 역)이 가슴 절절한 오열을 토해내고 있는 모습을 공개했다. 사진 속 한혜진은 바닥에 주저 앉은 채 터져 나오는 눈물을 주체하지 못하고 있다. 이토록 울부짖게 만든 사연이 무엇인지 궁금증을 자극한다.

‘손 꼭 잡고’ 제작진은 “한혜진은 OK싸인이 떨어진 후에도 한동안 눈물을 계속 흘렸다. 한혜진이 ‘남현주’ 역에 완벽하게 몰입해 있다”고 전했다.

‘손 꼭 잡고’는 삶의 끝자락에서 예기치 않게 찾아온 사랑, 설레고 찬란한 생의 마지막 멜로 드라마로 매주 수, 목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