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같이 살래요’ 박선영 “한지혜, 보기 싫어 죽겠다”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사진=KBS2 '같이 살래요' 방송화면

/사진=KBS2 ‘같이 살래요’ 방송화면

박선영이 한지혜에게 “보기 싫어 죽겠다”고 말했다. 25일 방송한 KBS2 ‘같이 살래요’에서다.

박효섭(유동근)은 첫째 선하(박선영)에게 둘째 유하(한지혜)와의 사이가 괜찮은지 물었다. 선하는 “서운한 게 좀 남아서 그렇다”고 답했다. 그러자 박효섭은 “그 녀석이 울었다. 마음이 안 좋다. 아무리 힘들어도 힘들다고 말 한 마디 내색하는 녀석이 아니지 않냐”며 “네가 언니잖아”라고 말했다.

그러나 유하의 이혼 때문에 자신의 결혼을 추진하지 못하게 된 선하. 병원 일을 구하고 자리를 잡으면 집에서 나가겠다는 유하에게 그는 “내 방 뺏는 거 미안하다는 계집애가 집에는 왜 들어오냐”며 “자존심 상하냐. 너 자존심 덩어리지 않냐. 아빠 앞에서 울기는 왜 우냐. 누구 속 뒤집어 놓으려고. 보기 싫어 죽겠다”고 화를 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