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사부일체’ 육성재, 보아에 “제가 사부님 가수 친구 할래요”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사진=SBS '집사부일체' 방송화면

/사진=SBS ‘집사부일체’ 방송화면

그룹 비투비 육성재가 선배가수 보아에게 “가수 친구를 하겠다”고 말했다. 25일 방송한 SBS ‘집사부일체’에서다.

이날 ‘집사부일체’에서는 최연소 사부로 보아가 출연했다. 그는 이날 방송에서 “우리 소속사 가수들 말고는 가수 친구가 없다”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이를 들은 육성재는 “제가 가수 친구 하겠다”며 미소 지었다. 육성재의 애교에 보아는 환히 웃으며 “좋다”고 답했다.

현재 SM엔터테인먼트 이사직을 맡고 있는 보아는 “이사마다 하는 일이 다르다. 저의 경우는 데뷔를 통해 사회에 나온 어린 친구들이 매니저와 소통할 때 문제가 발생하거나 방식을 잘 모를 때 가이드라인을 제시한다”고 설명했다. 또 “가끔 사장님이나 매니저들도 상담을 하러 온다”고 덧붙였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