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지본 준다이, ‘복면가왕’ 출연… “무서운 이미지 아니에요”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사진=MBC '복면가왕' 방송화면

/사진=MBC ‘복면가왕’ 방송화면

1세대 인디밴드 레이지본의 보컬 준다이가 무서운 이미지를 벗기 위해 MBC ‘복면가왕’에 출연했다고 밝혔다.

25일 방송된 ‘복면가왕’에서는 복면가수 안테나와 라라랜드가 3라운드에서 맞붙었다. 대결 결과 라라랜드가 승리했고 안테나는 복면을 벗었다.

안테나의 정체는 준다이였다. 준다이는 “평소 자주 다치고 아프다 보니 다들 싸우다가 다친 줄 안다. 나에게 무서운 이미지라고들 한다”며 “얼굴을 가리고 무대에서 즐겨보고 싶었다”고 출연 계기를 밝혔다.

준다이의 꿈은 전업 뮤지션이 되는 것이다. 그는 “레이지본이 해체를 한번 했다. 다시 만났을 때는 멤버마다 각자 하는 일이 생겼다. 전업 뮤지션이 되면 더 재미있게 음악할 수 있겠다 싶다. 하지만 못 해도 상관 없다. 음악을 하는 게 좋다”고 웃음 지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