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동성 딸 배수진♥뮤지컬배우 임현준, 4월 결혼한다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사진=뮤지컬배우 임현준(왼쪽), 배수진이 오는 4월 14일 결혼식을 올린다.

/사진=뮤지컬배우 임현준(왼쪽), 배수진이 오는 4월 14일 결혼식을 올린다.

E채널 ‘내 딸의 남자들2’에 출연한 배동성의 딸 배수진과 뮤지컬배우 임현준이 오는 4월 14일 결혼한다.

뷰티 유튜버로 활동 중인 배수진은 자신의 유튜브 계정에 올린 영상을 통해 임현준과의 결혼을 발표했다. 영상에서 배수진은 “2019년에 결혼하려고 했는데 하느님이 우리한테 선물을 일찍 주셔서 2018년에 결혼하기로 했다”고 임신 소식도 알렸다.

임현준 역시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정말정말 행복하고 또 행복하다. 많이 축복해주시고 축하해달라. 평생 서로만 바라보고 예쁘게 신나게 즐겁게 행복하게 살겠다. 감사하다”고 적었다.

배수진은 가수 겸 개그맨 배동성의 딸이다. 지난해 10월부터 올해 초까지는 ‘내 딸의 남자들2’에 출연해 임현준과의 연애 사실을 밝혔다.

배수진은 뷰티 유튜버로 활동 중이다. 임현준은 뮤지컬 ‘레미제라블-두 남자 이야기’ ‘사랑은 비를 타고’ 등에 출연했으며 현재 ‘전설의 리틀 농구단’으로 무대에 오르고 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