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동완, “오토바이에 빠진 유영진의 삶 응원…러브콜은 계속”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그룹 신화(에릭, 김동완, 신혜성, 이민우, 전진, 앤디) 김동완이 25일 오후 서울 송파구 올림픽공원에서 열린 신화 20주년 팬파티 ‘ALL YOUR DREAMS’ 기자회견에 참석해 답변에 응하고 있다. / 사진=조준원 기자 wizard333@

그룹 신화(에릭, 김동완, 신혜성, 이민우, 전진, 앤디)의 김동완이 25일 오후 서울 송파구 올림픽공원 뮤즈라이브홀에서 열린 신화 20주년 팬파티 ‘ALL YOUR DREAMS’ 기자회견에서 답변하고 있다. / 사진=조준원 기자 wizard333@

그룹 신화의 멤버 김동완이 작곡가 유영진이 현재 즐기고 있다는 라이더로서의 삶을 응원했다.

25일 오후 서울 송파구 올림픽공원 뮤즈라이브홀에서 열린 신화 20주년 팬파티 ‘ALL YOUR DREAMS’ 기자회견에서다.

유영진은 신화의 히트곡들을 여럿 작곡한 SM엔터테인먼트의 작곡가 겸 프로듀서, 디렉터다. 김동완은 신화와 유영진의 협업을 기대해볼 수 있느냐고 묻자 “유영진 형이 요즘에는 작곡을 많이 안 하고 디렉팅과 프로듀싱 위주로 한다”며 “요즘은 오토바이에 빠져서 라이더로서의 삶을 즐기고 있다”고 답했다.

김동완은 이어 “주기적으로 연락은 드리고 있다. 하지만 저는 유영진 형의 라이더로서의 삶을 응원한다”고 덧붙였다.

에릭은 “개인적으로 (협업) 러브콜을 드리고 있다. 저희가 생각하기에도 신화의 20주년을 기념해 신화의 첫 1위 곡 외에 많은 타이틀 곡을 준 영진이 형과 작업할 수 있으면 좋겠다고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신화는 이날 데뷔 20주년 기념 팬파티 공연 ‘ALL YOUR DREAMS’를 개최하는 데 이어 26일에는 기프트 싱글 ‘ALL YOUR DREAMS(2018)’ 음원과 뮤직비디오를 공개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