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은 신의 아이들’ 강지환, 대사 100% 정독법…”천재인이 나타났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배우 강지환 / 사진제공=OCN

배우 강지환 / 사진제공=OCN

배우 강지환이 천재 형사 천재인 역을 만나 대본 정독에 열을 올리고 있다.

강지환은 OCN 주말드라마 ‘작은 신의 아이들’에서 IQ 167의 천재 형사 천재인을 연기한다. 촬영 현장에서도 대본을 손에 놓지 않고 캐릭터를 잘 표현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한다.

천재인은 과학 수사의 달인이자 4대 강력 범죄 검거율 1위에 빛나는 형사이다. ‘IQ 167’을 강조하며 넘치는 지식과 천재성을 스스로 알리는 귀여운 면을 지녔다. 무엇보다 과학과 지식을 겸한 엄청난 대사량을 자랑한다.

소속사 젤리피쉬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강지환은 대본을 손에서 놓지 않으며 열정적으로 정독하고 있다. 현장 스태프들 역시 강지환의 철저한 준비와 대사 소화력에 감탄하고 있다. 실제 촬영을 마친 장면의 대본은 너덜너덜해져 있다”고 설명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대본을 보며 장면을 분석하는 강지환의 모습이 담겨있다. ‘작은 신의 아이들’ 제작진은 “강지환의 열정에 현장에서도 천재인 형사로 불리며 분위기를 훈훈하게 만들고 있다”고 말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