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사부일체’ 멤버들, 아이돌 데뷔 준비?…전무후무 그룹명 탄생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제공=SBS '집사부일체'

사진제공=SBS ‘집사부일체’

SBS 예능프로그램 ‘집사부일체’ 멤버들이 여섯 번째 사부를 만나 ‘아이돌’에 도전한다.

오는 25일 오후 방송되는 ‘집사부일체’에서는 이승기, 이상윤, 육성재, 양세형이 아이돌 그룹을 결성한 모습이 공개된다.

‘집사부일체’ 제작진은 “멤버들은 이 날 만난 여섯 번째 사부의 진두지휘 아래 아이돌 데뷔 준비에 나선다. 양세형은 그룹명으로 ‘텔레비전’ ‘청담사거리’ 등을 제안하며 웃음을 선사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아울러 팀의 리드 보컬을 정하기 위해 멤버들은 노래 실력을 뽐낸다. 특히 가수인 이승기, 육성재 사이에 묘한 긴장감이 흘렀다고 한다. ‘집사부일체’ 제작진은 “이승기는 마치 실제 공연을 펼치듯 열창했고, 육성재도 혼신의 힘을 다해 노래를 불렀다”고 귀띔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