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형의 집’ 박하나, 백수 선언 “진정한 백수의 삶 누려야지”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 사진=KBS2 '인형의 집' 방송화면 캡처

/ 사진=KBS2 ‘인형의 집’ 방송화면 캡처

KBS2 저녁 일일드라마 ‘인형의 집’에서 박하나가 백수를 선언했다.

23일 방송된 ‘인형의 집’에서 홍세연(박하나)은 “오늘부터 백수 모드 돌입”이라고 가족들 앞에서 공표했다.

홍세연은 “이제부터 놀아보려고”라며 “진정한 백수의 삶을 누려봐야지. 딱 일주일만”이라고 말했다.

이에 홍철수(김기두)는 “이 오래비가 너한테 전수해주고 싶은 게 많구나”, 홍강희(김지성)는 “오빠보다는 내가 한수위지”라고 장난을 쳤다.

홍세연의 아버지 또한 고등학교 졸업 이후 한번도 제대로 쉬어보지 못한 홍세연을 격려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