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상이몽2’ 김종민 “결혼 전제 연애 어려워…우블리가 롤모델”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너는 내 운명' 김종민/ 사진제공=SBS

‘너는 내 운명’ 김종민/ 사진제공=SBS

가수 겸 방송인 김종민이 ‘우블리’ 우효광을 자신의 롤모델로 꼽았다.

오는 26일 방송되는 SBS ‘동상이몽 시즌2 – 너는 내 운명'(이하 ‘너는 내 운명’)에는 지난주에 이어 김종민이 스페셜 MC로 출연한다.

김종민은 “코요태의 데뷔 20주년을 맞아 새 앨범과 공연을 준비중”이라고 밝혔다. “공연에 방송까지 연애할 시간이 없을 것 같다”는 김숙의 말에 김종민은 “맞다. 연애를 한 지 꽤 오래됐다”며 MC, 출연자들과 ‘연애 상담’을 했다.

이어 김종민은 “소개팅을 많이 했는데 아무래도 나이가 있어 생각이 많아지는 게 사실이다. 결혼을 전제로 하다보니 여성분을 처음 만날 때부터 같이 살았을 때를 상상하기도 한다. 이러니까 연애가 더 어려운 것 같다”고 고백했다.

이에 추자현은 “꾸준히 사람을 만났으면 좋겠다. 썸을 타다가 헤어지면 그건 내 인연이 아닌 거라고 생각하면 된다”고 조언했다.

또 ‘운명커플’들의 VCR을 보던 김종민은 추자현을 위한 우효광의 매너있는 행동을 보며 “와 어떻게 저런 생각을 하지”, “영화 같다” 등 감탄을 이어가는 한편 소이현-인교진 ‘인소커플’의 모습에도 부러움을 드러냈다.

김종민은 “롤모델이 있냐”는 MC 김구라의 질문에 “저보다 나은 게 있거나 배울게 있으면 다 배우려고 노력을 한다”며 “요즘은 ‘우블리’다” 라고 밝혔다. 또 “진짜 남자들이 (우블리를) 배워야 된다”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너는 내 운명’은 26일 오후 11시 10분 방송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