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목식당’, 새 MC 조보아부터 마스코트 엔디·사유리·허경환까지 등장

[텐아시아=정태건 인턴기자]
'골목식당' MC 김성주(왼쪽부터), 조보아, 백종원/사진제공=SBS

‘골목식당’ MC 김성주(왼쪽부터), 조보아, 백종원/사진제공=SBS ‘백종원의 골목식당’

23일 방송되는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에서는 조보아가 다른 출연진과 공덕에 있는 소담길을 찾는다.

이날 소담길에는 조보아가 새로운 MC로 출연한다. 조보아는 골목식당 사장님들과의 첫 만남에도 불구하고 그들의 고민에 귀 기울이며 진정성 있는 모습을 보였다. 이에 제작진은 “‘먹방 요정’에서 ‘공감 요정’으로 거듭나는 조보아의 모습에서 색다른 면을 느낄 수 있을 것”이라고 귀띔했다.

세 명의 ‘소담길 마스코트’도 함께 한다. 그룹 신화의 앤디, 방송인 사유리와 개그맨 허경환이 주인공이다. 세 사람은 정반대 성격들을 드러내 험난한 앞날을 예고했다. 특히 낯을 가리는 앤디에 반해 사유리는 첫 만남부터 ‘해맑은 독설’로 모두를 당황하게 만들었다.

식당을 섭외하는 과정의 어려움도 공개됐다. 소담길의 한 김치찌개 집은 제작진의 사전 섭외에서 출연을 거절했다. 그러나 백종원이 방문하자 바로 출연을 수락했다. 이후 김치찌개 집 사장님과 직원들은 백종원의 주방 급습에도 당황하지 않고 오히려 웃음을 유발했다.

이밖에 거금을 들여 레시피를 전수받은 주꾸미집과 엄마의 음식 같은 건강한 맛의 생태탕집도 백종원이 방문한다. 제작진에 따르면 생태탕 집은 백종원이 맛 평가도 잊고 음식을 흡입하게 만들었다고 한다.

‘백종원의 골목식당’은 매주 금요일 오후 11시 20분에 SBS에서 방송된다.

정태건 인턴기자 biggu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