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래용팝 초아, 정성화와 한솥밥…배우 허민진으로 활동 잇는다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허민민(크레용팝 초아) / 사진제공=파크위드엔터테인먼트

허민진(크레용팝 초아) / 사진제공=파크위드엔터테인먼트

걸그룹 크레용팝 출신의 초아가 본명인 허민진으로 배우 활동을 이어나간다.

초아와 전속 계약을 체결한 파크위드엔터테인먼트는 “허민진은 배우로서 많은 재능을 가지고 있다”며 “허민진이 원하는 방향으로 활동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23일 밝혔다.

파크위드엔터테인먼트에는 배우 정성화가 소속돼 있다.

허민진은 그간 보컬 트레이닝과 연기 연습, 악기 연습을 병행해 뮤지컬 ‘덕혜옹주”영웅”찌질의 역사’ 등 뮤지컬에서 활동을 펼쳐왔다.

허민진은 오는 5월에 개막하는 뮤지컬 ‘빨래’의 주인공인 나영 역으로 출연할 예정이다. ‘빨래’는 서울 달동네를 배경으로 서점에서 비정규직으로 일하는 나영과 몽골 이주노동자 솔롱고를 중심으로 서민들의 팍팍한 인생 살이를 그려낸 작품이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