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면가왕’, ‘직장인 회식 댄스’ 펼쳐진다…김구라, “아주 잘 노네”

[텐아시아=유청희 인턴기자]
MBC '복면가왕'/사진제공=MBC

MBC ‘복면가왕’/사진제공=MBC

MBC ‘복면가왕’에서 ‘직장인 회식 댄스’가 펼쳐진다.

오는 25일 방송되는 ‘복면가왕’에서는 한 복면 가수가 개인기로 준비한 직장인 회식 댄스를 공개한다.

이날 방송에서는 지난주 1라운드 듀엣 대결에서 판정단의 선택을 받은 4인의 복면 가수가 출연한다. 2라운드에 진출하게 된 ‘울게하소서”안테나”이발관”라라랜드’ 등의 복면 가수 4인은 지난주 듀엣곡과는 전혀 다른 곡으로 반전 매력을 펼친다. 듀엣 무대에서 선보이지 못한 기량을 솔로곡에서 보여준다.

녹화에서 직장인 회식 댄스를 지켜보던 상대 복면 가수 또한 즉석에서 춤을 따라 추기 시작했다. 두 사람은 경쟁도 잊은 채 즉흥 합동 댄스로 스튜디오의 분위기를 이끌었다. 김구라는 “둘이 아주 잘 노네”라며 평했다. 마치 사전에 준비한 듯한 개인기를 선보인 두 사람에게 판정단들은 큰 박수를 보냈다.

또 이들 중 한 복면 가수는 유쾌한 에너지로 무대를 누볐다. 이에 판정단은 “내공이 보통이 아니다””정말 반했다. 무대로 내려가서 같이 흔들고 싶다”라며 응원했다.

‘복면가왕’은 오는 25일 오후 4시 50분 방송된다.

유청희 인턴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