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트시그널2’ 김이나, “새로운 입주자는 메기가 아닌 상어다”

[텐아시아=정태건 인턴기자]
작사가 김이나/사진제공=채널A '하트시그널2'

작사가 김이나/사진제공=채널A ‘하트시그널2’

채널A ‘하트시그널2’에 새로운 입주자가 등장한다.

23일 ‘하트시그널2’ 제작진에 따르면 작사가 김이나는 새로운 입주자를 보고 “들어오는 태가 메기가 아니라 상어다. 쇳가루를 뿌리고 온 남자의 향기가 난다”고 설명했다.

이에 윤종신은 “시즌 1, 2를 통틀어 전무후무한 캐릭터”라며 상어의 느낌을 전달하기 위한 몸짓으로 웃음을 자아냈다.

새로운 입주자의 정체는 23일 오후 11시 11분 채널A에서 공개된다.

정태건 인턴기자 biggu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