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가맨2’ 빅뱅 승리가 제보한 ‘애절한 목소리’의 주인공은?…3040 ‘환호성’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슈가맨2'/ 사진제공=JTBC

‘슈가맨2’/ 사진제공=JTBC

극과 극 ‘단짠 특집’을 장식할 슈가맨은 누굴까.

오는 25일 방송되는 JTBC ‘투유프로젝트-슈가맨2′(이하 ‘슈가맨2’)는 달콤한 사랑 노래와 애절하고 짠한 노래를 만날 수 있는 일명 ‘단짠 특집’으로 꾸며진다.

먼저 유희열 팀은 ‘달콤함’을 맡고 있는 슈가맨으로 180cm의 훤칠한 키와 완벽한 비율을 자랑했던 인기 가수다. 달달한 목소리와 세련된 멜로디로 큰 사랑을 받았던 만큼 100인 판정단 중 왕년 열성팬이 등장하기도 했다. 슈가맨은 “가수가 되고 싶어 무작정 기획사 사장님을 찾아갔었다”며 다소 당황스러운 데뷔 스토리를 공개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이어 등장한 유재석 팀 슈가맨은 첫 소절부터 가슴을 저미는 애절한 목소리를 가지고 있다. 빅뱅의 승리가 제보자로 등장해 스튜디오를 들썩이게 만들었다. 승리는 “부족했던 저에게 정말 많은 조언을 해줬던 감사한 분”이라며 슈가맨에 대한 힌트를 남겼다. 이 노래가 현장에 흐르자 특히 30-40대에서 열띤 환호성이 터져나와 궁금증을 증폭시켰다.

극과 극의 매력을 선보인 ‘단짠’ 슈가맨의 정체는 25일(일) 오후 10시 40분에 방송되는 ‘슈가맨2’에서 확인할 수 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