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칙한 동거’ 솔비, 가운X글러브 장착 ‘파이터 변신’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MBC '발칙한 동거'

사진=MBC ‘발칙한 동거’

MBC ‘발칙한 동거 빈방있음’ 솔비가 가운과 글러브를 장착해 파이터로 변신했다.

오늘(23일) 방송되는 ‘발칙한 동거 빈방있음’(이하 발칙한 동거)에서는 솔비와 슬리피의 복싱 배틀 현장이 공개된다.

앞서 솔비, 슬리피, 김동현은 첫 만남부터 극과 극 매력을 뽐내면서 아트 작업을 통해 하나가 된 훈훈한 모습으로 시청자들의 눈을 사로잡았다. 이에 세 동거인이 긴장감 넘치는 복싱 배틀을 펼치고 있는 모습이 공개돼 이목을 집중시킨다.

공개된 사진 속 파이터로 포스를 뿜어내고 있는 솔비의 모습이 시선을 강탈한다. 솔비는 강렬한 프린팅의 가운과 검정색 글러브를 장착한 채 카리스마 넘치는 눈빛을 발사하고 있다. 솔비는 김동현의 코치에 따라 잽과 로우킥을 비롯한 기본 동작을 연습했다. 이를 본 김동현은 “너는 운동을 했었어야 해”라며 솔비의 남다른 자세에 감탄했다.

이어 솔비와 슬리피가 팽팽한 긴장감을 뿜어내며 서로에게 주먹을 날리고 있어 눈길을 사로잡는다. 두 사람은 김동현에게 특급 필살기를 전수받고 한 치의 양보도 없는 복싱 배틀을 펼쳤다고. 특히 슬리피가 배틀 중 갑작스러운 돌발 상황에 충격을 받았다고 전해져 도대체 이들에게 무슨 일이 벌어진 것인지 호기심을 증폭시킨다.

‘발칙한 동거’는 23일 오후 9시 50분에 방송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