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븐틴 유닛 부석순, 거침없는 ‘엔딩 요정’

[텐아시아=유청희 인턴기자]
그룹 세븐틴 유닛 부석순/사진=MBC MUSIC ‘쇼챔피언’ 방송 캡처

그룹 세븐틴 유닛 부석순/사진=MBC MUSIC ‘쇼챔피언’ 방송 캡처

그룹 세븐틴의 유닛 ‘부석순’이 음악 방송에서 인상적인 엔딩을 보여주고 있다.

부석순은 지난 21일 새 앨범 <거침없이>를 발매한 후 각종 음악 방송에서 보여준 강렬한 엔딩으로  ‘新 엔딩 요정’이라는 별칭을 얻고 있다.

특히 MBC MUSIC ‘쇼챔피언’의 엔딩에서는 3인 3색의 매력이 두드러졌다. 각 멤버들은 카메라를 응시하거나 손하트를 보냈고, 호시는 재치있는 마무리를 보여줬다.

부석순은 세 멤버 승관(부승관), 도겸(이석민), 호시(권순영)의 본명에서 한 글자씩 따온 팀명이다. 세븐틴 내에서 다양한 콘텐츠를 통해 남다른 우정을 보인 조합이다.

부석순은 <거침없이>로 방송 활동을 이어나갈 예정이다.

유청희 인턴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