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무명’ 정일훈, 정형돈 잔소리에 “무슨 말을 못 하겠다”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사진=tvN '김무명을 찾아라2' 방송화면

/사진=tvN ‘김무명을 찾아라2’ 방송화면

그룹 비투비 정일훈이 방송인 정형돈과 같은 프로그램에 출연하면 “말을 못하겠다”고 토로했다. 22일 오후 방송된 tvN ‘김무명을 찾아라2’에서다.

이날 방송에는 정일훈이 특별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정일훈은 스스로 “촉이 좋다”고 자신했다.

그러나 이를 듣던 정형돈은 “2년 정도 같이 방송을 해 봤는데 무(無)촉이다. 촉이 없다”고 웃었다.

이에 정일훈은 “형과 방송하면 무슨 말을 못하겠다”며 “매일 뭐라고 한다”고 억울함을 호소해 웃음을 자아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