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군’ 진세연, 촬영장에서도 대본을 놓지 않는 열정

[텐아시아=정태건 인턴기자]
배우 진세연/사진제공=

배우 진세연/사진제공=얼리버드 엔터테인먼트

배우 진세연의 대본 연습 현장이 포착됐다.

진세연의 소속사 얼리버드 엔터테인먼트는 22일 TV조선 주말드라마 ‘대군-사랑을 그리다’(극본 조현경, 연출 김정민, 이하 대군)에 출연 중인 진세연의 촬영장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에는 장소를 가리지 않고 대본을 지니고 있는 진세연의 모습이 담겨있다. 촬영 전 김정민 감독과 진지하게 의논하는 모습을 통해 그가 작품에 대한 애정이 남다르다는 것도 엿볼 수 있다.

진세연은 ‘대군’에서 자신에게 일방적이고 안하무인 사랑을 보여주는 주상욱과 자신이 사랑하는 윤시윤, 두 사람 모두에게 사랑받는 성자현을 연기하고 있다.

정태건 인턴기자 biggu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