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미령, ‘인형의 집’ 합류… 오늘(22일) 첫 등장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배우 조미령/사진제공=점프엔터테인먼트

배우 조미령/사진제공=점프엔터테인먼트

배우 조미령이 KBS2 ‘인형의 집’에 합류한다.

조미령 소속사 점프엔터테인먼트는 “조미령이 오늘(22일) 방송되는 ‘인형의 집’ 19회부터 은숙자 역으로 새롭게 합류한다”라고 밝혔다.

‘인형의 집’은 재벌가 집사로 이중생활을 하는 금영숙(최명길)의 애끓는 모정으로 뒤틀어진 두 여자의 사랑과 우정, 배신을 담은 드라마다. 가족과 자신의 꿈을 위해 돌진하는 명품 캔디 퍼스널 쇼퍼 홍세연(박하나)이 표독함만 남은 쇼핑중독 재벌3세 은경혜(왕빛나)와의 악연 속에서 복수를 감행하며 진실을 찾는 이야기다.

조미령이 맡은 은숙자는 은회장(이호재)의 6촌 동생이다. 어지간한 중견 여배우만큼이나 아름다운 외모의 소유자. 결혼하면서 프랑스로 이민 갔다가 이혼 후 한국으로 돌아온 명품 마니아로, 나름 철저한 프랑스 귀족의 삶을 즐기는 인물이다.

이와 관련 공개된 사진 속 조미령은 뽀글뽀글한 헤어스타일과 레드립, 레드 재킷으로 매혹적인 자태를 뽐내고 있다. 첫 촬영부터 ‘은숙자’ 캐릭터에 빙의한 듯 비주얼만으로도 범상치 않은 분위기를 자아내고 있어 시선을 사로잡는다.

‘인형의 집’ 19회는 오늘(22일) 오후 7시 50분에 방송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