젝스키스 장수원 “H.O.T.와 합동 콘서트 꿈꾼다“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사진=코미디TV '치킨의 재왕' 방송화면.

/사진=코미디TV ‘치킨의 재왕’ 방송화면.

그룹 젝스키스 장수원이 H.O.T.와 합동 콘서트를 꿈꾼다고 밝혔다. 오는 23일 방송되는 코미디TV ‘치킨의 제왕’에서 공개된다.

이날 방송에는 성공한 연예인 요식업 사업가 장수원과 정이랑이 일일원정대원으로 출연해 전설의 치킨 레시피 시식에 참여한다.

최근 녹화에서 장수원은 권혁수, 강남과 함께 전설의 치킨레시피에 도전하는 지원자의 집을 방문했다. 음식이 만들어지기를 기다리며 멈버들과 근황 토크를 나눴다.

권혁수가 “얼마전 MBC ‘무한도전’의 토토가로 H.O.T.가 복귀했는데 무대를 봤냐”고 묻자 장수원은  “본방송도 봤고, 공연장에서도 봤다”며 “재덕이 형과 토토가 뒤풀이도 참석했다”며 H.O.T.와의 끈끈한 우정을 과시했다.

장수원은 “젝스키스도 어렵게 뭉쳤으니까 그 마음을 누구보다 알고 있다. 또 팬들의 감사함도 잘 알기에 축하해 주고 싶었다”면서 “(H.O.T.와 합동콘서트를) 같이 했으면 좋겠다고 생각한다”고 말해 기대를 높였다.

‘치킨의 제왕>’은 23일 오후 9시 30분 코미디TV에서 방송된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