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넬의 또 다른 色”… 4월 어쿠스틱 콘서트 개최

[텐아시아=정태건 인턴기자]
밴드 넬/사진제공=

밴드 넬(NELL)/사진제공=스페이스보헤미안

밴드 넬(NELL)이 두 번째 어쿠스틱 콘서트로 관객들을 만난다.

넬은 오는 4월 6~8일, 13~15일 서울 방이동 올림픽공원 우리금융아트홀에서 어쿠스틱 콘서트 “넬스 시즌 2018 ‘홈'(NELL’S SEASON 2018 ‘HOME’, 이하 ‘홈’)”을 개최한다.

‘홈’은 넬이 올해 처음 여는 공연이자, 2015년 열린 ‘뷰티풀 데이(Beautiful Day)’ 이후 3년여 만에 선보이는 어쿠스틱 공연이다. 넬은 이번 공연을 위해 세트리스트에 포함된 전곡을 어쿠스틱 버전으로 편곡한다. 이 외에도 다른 뮤지션의 음악을 커버해 선보인다. 이를 통해 넬의 또 다른 음악 색깔을 만날 수 있을 전망이다.

무엇보다 대규모 공연장이 아니라 소극장에서 넬을 가까이 만날 수 있는 기회라 기대를 모으고 있다. 넬의 ‘홈’은 인터파크를 통해 티켓을 예매할 수 있다.

정태건 인턴기자 biggu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