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제동, 토크콘서트 300회 눈앞..누적 관객 30만 돌파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방송인 김제동 / 사진제공=쇼노트

방송인 김제동 / 사진제공=쇼노트

방송인 김제동이 진행하는 ‘토크 콘서트 노브레이크’가 지난달 전주 공연으로 누적 관객 30만 명을 넘어섰다. 오는 24일 제주 공연으로 300회를 맞는다.

‘김제동 토크 콘서트 노브레이크’는 2009년 12월 서울 공연을 시작으로 올해 여덟 번째 시즌이다. 매해 전국 10여 개 도시를 돌며 관객들을 만나고 있다.

김제동은 22일 공연제작사 쇼노트를 통해 “공연이 300회까지 이어질 수 있도록 공연장에 와준 관객들에게 깊이 감사드린다”고 밝혔다.

그는 토크 콘서트에서 속 시원하면서도 가슴 뜨거워지는 이야기, 시린 마음을 따뜻하게 감싸주는 감동과 위로의 말을 건넨다. 오는 24일과 25일 제주도와 31일과 4월 1일 대구, 4월 7일과 8일 인천, 4월 21일과 22일 성남에서 펼쳐진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