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는 석양을 바라보자’ 유인영, 한혜진에 “윤상현 뺏으러 왔다”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MBC '손 꼭 잡고 지는 석양을 바라보자' 방송화면

사진=MBC ‘손 꼭 잡고 지는 석양을 바라보자’ 방송화면

MBC ‘손 꼭 잡고, 지는 석양을 바라보자'(이하 ‘손 꼭 잡고’)의 유인영이 한혜진을 찾아왔다.

21일 방송된 ‘손 꼭 잡고’에서는 남현주(한혜진)가 남편 김도영(윤상현)의 첫사랑 신다혜(유인영)와 만났다.

신다혜는 남현주에게 “내가 왜 남현주씨를 만나러 왔는지 궁금하지? 망설였겠지 나갈까말까. 그때처럼 눈물이 왈칵 쏟아질 거 같네”라고 말했다.

남현주는 “김도영씨가 보고싶어서 온 거면 직접 만나봐”라고 말했고 신다혜는 “아직도 자신있다? 만나봤다 그 사람은 흔들리지 않는다? 적어도 미안한 마음은 가지고 있어얒. 남의 남자 가져갔으면. 나 김도영씨 뺏으러 왔어요”라고 선전포고했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